강기성 서울바로크싱어즈 상임지휘자,

제11대 서울시합창단장에 임명

보도용_강기성 단장님_월간 뮤직리뷰 제공.JPG

 

 

※사진제공: 월간 뮤직리뷰

 

강기성 지휘자, 1997년 서울바로크싱어즈를 창단하고 이후 20년간 이끌어 온 장본인

고양시립, 군산시립, 천안시립합창단 상임지휘자 역임 등 풍부한 국공립합창단 경험 갖춰

 

재단법인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은 2018년 1월 15일 자로 서울시합창단장에 지휘자 강기성(56세) 씨를 임명한다. 서울바로크싱어즈와 포스메가남성합창단을 지휘하고 있으며 수원대학교 음악대학원의 겸임교수로 활동하고 있는 중견 지휘자로 앞으로 2년간 서울시합창단을 이끌 예정이다.

강기성 신임 단장은 서울대 음대 성악과를 졸업한 후 독일 하이델베르크-만하임 국립음대 지휘과 최고과정에서 오케스트라와 합창지휘를 모두 공부하며 역량을 쌓았다. 1997년 귀국한 후 직접 창단한 서울바로크싱어즈를 20년간 이끌어오면서 바로크음악 뿐 아니라 국내 초연곡, 창작 합창곡 등 민간합창단으로서는 독보적인 연주 레퍼토리를 구축하게 한 장본인이다. 그 뿐 아니라 고양시립합창단의 초대 상임지휘자, 군산시립합창단, 천안시립합창단의 상임지휘자를 역임하고 여러 합창단의 객원지휘자로도 활동하는 등 풍부한 국공립합창단 운영 경험을 갖췄다.

강기성 단장은 “서울시합창단은 서울시를 대표하는 합창단으로서 전통과 정체성을 확립함과 동시에 연주자들이 최상의 컨디션으로 최고의 연주를 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고 단원들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합창계의 선두주자로 손색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는 포부를 밝혔다.

서울시합창단은 세종문화회관 소속 예술단체로서 1978년에 창단되었다. 역대 단장으로는 초대·7대 최흥기 단장, 2대 박창훈 단장, 3대 나영수 단장, 4대 최병철 단장, 5대 김수웅 단장, 6대 백효죽, 8대 염진섭 단장, 9대 오세종 단장, 10대 김명엽 단장이 역임했다. 11대 강기성 단장의 임기는 2018년 1월 15일부터 2년 동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