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 즉위 600주년을 맞아 문화재청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18년 제4회 궁중문화축전이 4대궁과 종묘에서 4월28일부터 5월6일까지 9일간 궁중의례, 전시, 음악회, 체험과 공연으로 다채롭게 이루어진다.

 

KakaoTalk_20180502_194353437.jpg

 

  조선 최대의 축제인 "산대희"는 궁중의례와 민간의 마당놀이가 한 자리에 어우러지는 최대의 도시축제로 4월28일부터 5월 5일까지 하루 2회씩 광화문 광장에서 재현되는데 대표 프로그램으로 4월29일 광화문 광장에서 재현된 "예산대 시민 퍼레이드 <세종의 꿈>"이다.

  퍼레이드는 세종대왕의 한글반포를 온 백성과 시민이 함께 축하하는 산대희가 갖는 기쁨과 조화 소통의 의미를 나누었다

 

KakaoTalk_20180502_194355152.jpg

저작권자 Timefoc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edia Timefocu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