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즉위 600주년을 기념하는 공연으로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은 한국음악의 전통과 현대의 조화를 이루는 음악들로 4월29일부터 5월5일까지 야간에 경회루에서 국악 관현악의 전통성과 대중성을 함게 선보인다.

KakaoTalk_20180502_203656665.jpg

 

국악관현악<하늘을 담은 바다>를 비롯하여 <창부타령>, <온성아리랑> 등 민요를 비롯하여 몽골의 마두금협주곡<시트킬 싱승고비>의 고운 음악을 선보인다

 

KakaoTalk_20180502_203657305.jpg

저작권자 Timefoc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edia Timefocu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