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사)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는 ‘2017 제4회 장애인창작아트페어’가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알림터 국제회의장에서 10월 27일(금) 오후2시에 개막식을 갖는다.

 

AAF포스터(1013).jpg



국내장애예술인들의창작활동의활성화와장애예술인들의주류미술시장개척의기틀마련을위한‘2017제4회장애인창작아트페어’는오는10월27일부터30일까지4일간동대문디자인플라자알림터알림2관에서개최될예정이다.
올해로4번째를맞이하게된이번아트페어는엄정한심사를통하여선정된일부작가들에한하여전문평론가들의평론을받을수있는기회를제공하며개인부스,3인부스,해외작가들과의교류를위한글로벌작가부스로구성되는등전문아트페어성격을강화하는기획으로구성되었다.
또한전시장을방문하는관람객들에게는장애예술인80여명의다양한장르의작품들과예술체험,아트마켓,아트놀이터,도슨트프로그램등으로기획된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을마련하여많은볼거리를제공한다.
HELLOABLEART!라는이번행사의본전시명으로써많은대중들에게장애인미술에대한인식을넓히며더불어이번행사를통하여장애인미술작가들이지속적으로자립할수있는기반의장을마련함을기조로삼는다.
동시에일반관람객들에게는비교적부담없는가격으로고품격의작품을구입할수있는기회제공,잠재적인컬렉터의확장으로이어지길기대해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