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가 계속 포근하다가 갑자기 약간 쌀쌀해진 31() 저녁 16:00~21:00시에 노원구에 있는 청소년수련관 앞 당현천에서는 노원구청의 후원을 받은

 

노원놀이마당이 8년째 꾸준히 정월대보름 민속 축제 행사을 열었다.

 

468A0588.jpg~focus.jpg

                                                                                                                     [촬영: 엄상영기자]

 

행사내용은 소원을 비는 달집태우기를 비롯해, 오곡밥 먹기, 각설이 길 놀이, 다리 밟기, 부럼 깨기, 불 깡통 돌리기, 귀밝이술 마시기 등 다양한 우리 민속놀이를 행하였다.

 

어린 아이들은 너무 신기해하면서 즐거워하였고, 어른들은 옛 추억을 회상하며 놀이에 서툴은 어린이들을 즐거운 마음으로 지도하였고, 남녀노소 소통과 화합의 한마당이 되었다.

 

468A0379.jpg~focus.jpg

                                                                                                                          [촬영: 엄상영기자]

 

깜짝 이벤트로는 생활한복을 입고 행사장에 참여하는 사람에게는 부럼세트 증정하는 기회도 있었다.

 

이번 행사는 지치고 피곤한 구민들의 심신을 어루만져 주는 아주 귀중한 행사였다.

 

468A0501.jpg~focus.jpg

                                                                                                                  [촬영: 엄상영기자]

 

남녀노소 노원 구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밤늦게 까지 성황을 이루었으며,

 

또한 박원순 시장을 비롯해 많은 기관장들이 동참 하였고, 구민들의 호응이 너무 좋아 앞으로도 노원 구민들의 사랑받는 큰 행사로 자리매김을 할 것 같다.

 

468A0281.jpg~focus.jpg~1.jpg

                                                                                                                       [촬영: 엄상영기자]

 

이번 행사의 봉사요원들과 진행요원들의 매끄럽고, 일사불란한 진행이 눈길을 끌었으며,

 

약간 아쉬운 점이 있다면, 행정기관과 협조해서 교통통제로 구민들이 불편함 없이 더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배려해 주었으면 하는, 나 또한 구민으로써 바란다.